site
stats
  • 범 현대가 '노블레스 오블리주' 뭉쳤다

    범현대가 그룹이 16일 5천억원을 출연해 사회복지재단인 '아산나눔재단'을 설립하는 노블레스 오블리주를 통해 '한 핏줄'임을 과시했다.
  • 월마트가 제일 싸다? 이젠 옛말

    세계 최대의 소매 기업 월마트가 고객들에게 가장 저렴한 가격을 제공하고 있다는 이미지를 잃어가고 있다. 소매 유통업 컨설턴트나....
  • 美정부, S&P 등급강등 하자 여부 조사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신용평가회사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의 미국 신용등급 강등 과정에서 절차상 문제가 없었는지 조사에 착수했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13일 보도했다.
  • 31억불 적자 우체국 20% 감원 계획

    미국 우체국의 위기가 가속화됨에 따라 당국이 각종 자구책을 내놓고 있지만 그 어느 것 하나 반가운 것은 없다.
  • 경기 침체되면 출산율 뚝 “대공황 당시 같다”

    최근 경기 침체로 인해, 임신 가능 여성들이 더 적은 수의 자녀를 낳거나 아예 자녀를 낳지 않을 확률이 높아진다고 질병통제예방센터의....
  • 미국인 64%, 비상금 1천불이 없다

    미국인 다수가 예상치 못한 지출을 감당할 비상금으로 1천불도 버거워 한다. 미국 최대 민간신용상담기관인 전국신용상담재단(NFCC)의 최근....
  • 월가 베테랑도 “주가 변동폭”에 깜짝

    미국 신용등급 강등으로 촉발된 주가 폭락은 뉴욕 월스트리트의 유명한 베테랑들도 망연자실하게 만들었다. 주요 주가지수가 단 수주만에....
  • 쪼들리는 미국인들, 자동차에 쓰는 돈도 줄인다

    땅이 넓은 미국에서 ‘신발’처럼, 생활을 위해서 없어서는 안될 필수 품목 가운데 하나가 ‘자동차’다. 근처에 시장을 보러 가더라도 차 없이 가는 것이 쉽지 않은 라이프 스타일을 유지해 온 미국인들이 경기침체로 지갑이 …
  • “공포는 여전해” 투자자들, 정치권에 불신 여전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가 지난 9일 초저금리를 오는 2013년 중반까지 유지하겠다고 발표하면서 뉴욕 시장 주가가 급반등하는 등 금융....
  • 美연준 최소 2년간 제로금리 유지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Fed)는 9일 최근 경기상황을 감안해 최소한 오는 2013년 중반까지는 제로(0) 수준 금리를 유지키로 사실상 결정했다. 연준이 이처럼 기간을 명시해 금리 동결 방침을 밝힌 것은 처음으로, 최근 미 국가신용…
  • FOMC 특단의 조치는 결국 “없었다”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 Fed)의 통화정책결정기구인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의 9일 정례회의에서 제3차 양적완화 등 `특단의 조치'는....
  • '신용등급 강등' 미국 이어 일본도 '흔들'… 한국은?

    미국의 신용등급(credit rating)이 AAA에서 AA+로 한 단계 떨어져 세계금융시장이 출렁이고 있다. 세계 최대의 신용평가사인 스탠더드 & 푸어스(S&P)가 미국에 수모를 안겨줬지만 무디스와 피치는 아직 미국의 AAA 최고등급을 인…
  • 연일 신용 논란: S&P 책임자 "美 등급 강등에 후회 안 해"

    국제적 신용평가사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의 국가 신용등급 평가 책임자인 데이비드 비어스가 미국 신용등급 강등 결정을 후회하지 않으며 미 재무부도 자국 경제상황에 대한 S&P의 분석을 인정한다고 말했다.
  • 오바마 “신용기관이 뭐래도 우린 AAA 국가”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은 8일 "일부 신용평가기관이 뭐라고 하든 우리는 언제나 `AAA등급' 국가였고 앞으로도 그럴 것"이라고 말했다.
  • 꼬깃꼬깃한 종이 영수증은 가라

    현명한 소비, 알뜰 소비를 위해서는 영수증을 챙기라는게 일반 상식이다. 그렇지만 한장 두장 쌓이는 영수증은 골칫거리가 되기도 한다....
Real Time Analytics
Web Analytics